맛보기 15% 재생 중 결제 후 전체 VOD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명의 총 585편

71 / 147

제대로 알아야 안전하게 치료한다-틀니와 임플란트

인구의 고령화가 진행되면서 임플란트 시술 건수는 해마다 증가하고 있다. 임플란트는 틀니보다 유지력이 좋고 자연치와 느낌이 비슷하여 만만치 않은 시술비용에도 망가진 치아를 대신하는 제2의 치아로 급부상하고 있다. 하지만 사람들은 꼼꼼하게 알아보지 않고 임플란트 시술을 받아 부작용 사례가 늘고 있다. 게다가 잘못된 치의학 정보에 의존하여 피해를 입은 사람도 많다. 그렇다면 우리는 건강한 치아를 유지하기 위해 어떻게 해야 할까? # 사랑니, 과연 뽑아야 할까? 사랑니에 대한 오해 중 하나는 사랑니가 나면 무조건 뽑아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이다. 물론 사랑니가 삐뚤게 나서 옆 치아의 충치를 유발할 경우에는 뽑아야 한다. 하지만 이제 사랑니는 뽑아 없애야하는 불필요한 존재가 아니다. 연세대학교 치과대학 보존과 이승종 교수는 사랑니를 뽑아 망가진 어금니에 이식하여 자연치를 유지하는 자가 치아 이식 수술을 한다. 하지만 모든 사람이 사랑니를 이식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 과연 처치곤란이었던 사랑니가 어떻게 새 어금니로 탄생할까? 자가 치아 이식에 관한 모든 것을 알아본다. # 큰 맘 먹고 한 임플란트, 제대로 알아야만 하는 이유! 손상된 치아를 대신하는 여러 방법 중 하나인 임플란트는 많은 사람에게 알려져 있고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임플란트는 생각만큼 쉬운 시술이 아니다. 치아와 치주 조직, 잇몸 상태, 치조골 상태, 상실된 치아 개수와 위치에 따라 개인별로 시술법이 달라질 수 있다. 만약 임플란트 시술이 잘 되어도 꾸준한 관리를 해주지 않는다면 임플란트 주위염이나 잇몸 염증으로 고생할 수 있다. 경희대학교 치과대학 이백수 교수는 ‘임플란트가 표준적인 치료 방법이지만 유일한 치료방법은 아니라는 것을 명심해야 한다.’고 말한다. 그렇다면 임플란트 시술 전에 명심해야 할 점은 무엇이고 시술 후에는 어떻게 관리해야 할까? # 흔들리고 불편한 틀니는 이제 그만! 진화하는 틀니! 틀니는 전체 틀니와 부분틀니로 나뉜다. 기존 틀니는 자연스럽게 약해진 잇몸 때문에 느슨해지는 단점이 있다. 그래서 경희대학교 치과대학 우이형 원장은 틀니를 좀 더 튼튼하게 고정시킬 수 있는 새로운 틀니 부착 방식인 ‘이중관 방법’을 개발했다. 이 방식은 기존에 남아 있던 치아에 딱 맞는 관을 덮은 뒤 나머지 부분에는 적은 수의 임플란트를 사용해 틀니를 고정시키는 방법이다. 이렇게 제작된 틀니는 장기간 사용에도 단단하게 고정되고 음식을 씹을 수 있는 충분한 유지력도 갖추었다. 우이형 원장은 틀니도 임플란트와 마찬가지로 관리만 잘 한다면 새로운 틀니를 만들 필요 없이 장기간 사용할 수 있다고 한다. 우이형 원장을 통해 올바른 틀니 관리법을 알아보고 틀니에 대한 오해를 풀어본다. EBS 명의 <제대로 알아야 안전하게 치료한다 – 틀니와 임플란트>편에서는 100세까지 건강한 치아를 위한 치아 건강법을 확인할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의 VOD 목록 총 585편

71 / 147

홈페이지명의 | 1TV 금  밤 9시 50분 ~ 밤 10시 45분 MY

VOD 시리즈

TIPVOD 시리즈로 더 알뜰하게 시청하세요!

이전페이지 1 /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