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2020.11.10
조회수
272

국내 부동산 시장, ‘바이든 효과’ 미미…집값 상승 계속

“저금리 기조에도 부동산 규제로 당선 효과 무관”
“해외 건설 시장은 긍정적 전망…불확실성 제거돼”


바이든 당선인이 미국 대통령 선거 승리 후 대국민 연설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미국 11·3대선에서 민주당 조 바이든 조 바이든 대통령이 당선되면서 미국의 저금리 기조가 당분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국내 부동산 시장은 ‘바이든 효과’와 무관하게 지금과 같은 분위기가 계속될 것이란 예측이다.

앞서 미국 연방준비제도는 지난 3월 코로나19의 전 세계 대유행으로 경기 침체 우려가 커지자, 기준금리를 기존 1.00~1.25%에서 0.00~0.25%로 1%포인트 인하했다. 이에 따라 한국은행도 지난 3월과 5월 두 번에 걸쳐 기준금리를 0.75% 포인트 인하한 이후 넉 달 넘게 역대 최저 수준의 금리를 유지하고 있다.












기사출처 : 데일리안 20.110.10

기사원문 : https://land.naver.com/news/newsRead.nhn?type=headline&bss_ymd=&prsco_id=119&arti_id=0002441937


<p>
</p><p>
</p>
ebs 직업

직업 과 함께하는 공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