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성일
2020.11.04
조회수
329

정부, 공무원 채용·자격시험 등 국내 주요 시험 체계적으로 관리키로

[공무원수험신문, 고시위크=이선용 기자] 정부가 공무원 채용시험과 자격시험 등 국내 주요 대규모 시험을 체계적으로 관리한다. 이를 위해 정부는 국내 주요 대규모 채용이나 자격시험 주관기관으로 이뤄진 ‘범부처 시험주관기관 협의회’가 최초로 구성했다.


인사혁신처(처장 황서종)는 기획재정부·행정안전부·고용노동부·국방부·경찰청·소방청·해양경찰청 등 정부 내 주요 시험주관기관이 참여하는 ‘범부처 시험주관기관 협의회’를 구성하고 제1차 회의를 28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회의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 영상으로 진행됐다.


‘범부처 시험주관기관 협의회’는 그간 각 기관이 개별적으로 결정‧운영하던 시험을 정부부처가 협업해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구성됐다.


인사혁신처는 “범부처 시험주관기관협의회를 통해 시험 간 일정 조율, 방역 노하우 확산, 공정채용 및 평가기법 공유 등 발전적 논의가 이뤄질 전망”이라며 “회의는 각 기관 채용 담당 국장급 이상 공무원이 참석한다”라고 설명했다.
 
회의 개최 시기는 매년 상‧하반기 각 1회씩으로 정하고, 필요시에는 수시로 운영한다.

주요 논의내용은 ▲주요 시험의 일정 공유 및 조정 ▲방역 및 공정채용 등 시험관리 우수사례 논의‧확산 ▲시험 신뢰성 및 타당도 제고를 위한 평가기법 공유‧발굴 등이다.
 
이번 협의회는 코로나19 확산 등 갑작스러운 비상 상황으로 시험일정이 조정되거나 강화된 방역활동이 필요한 경우, 시험 간 혼선 없이 안정적으로 진행할 수 있도록 공식적인 논의 기반이 마련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특히 이날 개최된 제1차 회의에서는 기관별 내년도 시험일정(안) 및 준비사항 등을 확인하고, 올해 시험을 안전하게 치를 수 있었던 ‘K-시험방역’의 비법 등을 공유하는 한편 이를 확대·발전시킬 방안에 논의했다.
 
인사혁신처 김우호 차장은 “범부처 시험주관기관 협의회를 통해 각 부처와 협업해 대규모 시험을 체계적으로 관리해 나겠다”라면서 “비상 상황에서도 안정적이고 공정한 채용 환경을 선도하고 수험생 안전 및 부담 완화를 위해서도 더욱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 이선용 gosiweek@gmail.com ]
ⓒ 공무원수험신문 · 고시위크.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출처: 공무원수험신문


 

ebs 직업

직업 과 함께하는 공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