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재생 중 EBS 무료 서비스의 경우 로그인 하지 않아도 전편을 다시보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EBS 뉴스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부정입학, 외국인학교도 안 봐준다

전 대통령의 손주부터 재벌가 자녀까지, 얼마 전 부유층의 

외국인학교 부정 입학이 알려지면서 비난 여론이 뜨거웠는데요.

교육부가 대책을 내놓았습니다. 앞으로는 외국인학교라고 

봐주지 않고 퇴출시키겠다는 겁니다. 이혜정 기자입니다. 

 

 

 

 

 

 

 

[리포트]

 

앞으로 국적을 위조한 입학 무자격자를,

알고도 입학시킨 외국인학교는 처벌을 받게 됩니다. 

  

처음 걸리면 6개월에서 1년,

두번째 적발되면 1∼2년 동안

내국인 학생을 모집할 수 없게 됩니다.

  

세 번째 적발되면,

내국인 학생을 아예 모집할 수 없습니다.   

  

외국인학교의 내국인 학생 정원은

학년별로 30% 이내.

하지만 외국인 정원 미달로,

대부분의 학교가 내국인 위주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때문에 내국인 학생을 모집할 수 없게 되면

학교는 사실상 문을 닫게 됩니다. 

 

인터뷰: 이주희 팀장 / 교육부 교육개발협력팀

"외국인학교의 편법 운영을 예방하고, 사회지도층의 불법행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기 위해서는 외국인학교에 대한 

강력한 제재를 포함한 보완적인 대책이 필요합니다."

  

외국인학교가

시도교육청의&nbs

이 프로그램의 VOD 목록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홈페이지EBS 뉴스 | 1TV 월-금  오후 5시 ~ 오후 5시 20분 MY

VOD 시리즈

TIPVOD 시리즈로 더 알뜰하게 시청하세요!

이전페이지 1 /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