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보기 재생 중 로그인 후 전체 영상을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EBS 뉴스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뉴스G> 나의 가장 친한 친구 로봇

대부분의 사람들이 사용하고 있는 스마트폰이

현대인이 가지고 있는 

가장 친근한 로봇이 아닐까 싶은데요. 

최근 일본의 한 기업에서는 

사람의 감정을 인식하는 로봇이 개발되어 

큰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지금 만나보시죠. 

 

 

 

 

[리포트]

 

나의 애인은 볼 수도 만질 수도 없다?! 

 

2013년 12월 개봉한 영화 ‘HER’의 이야긴데요.

 

주인공이 인공지능을 가진 

컴퓨터 ‘사만다’를 사랑하게 된다는 내용을 

그리고 있습니다.

 

스스로 생각하고 행동하며 

인간보다 더 인간 같은 영화 속 로봇들.

 

과연 이게 영화 속에서만 볼 수 있는 이야기일까요?

 

지난 6일, 일본 도쿄의 한 매장에서 

휴머노이드 ‘페퍼’가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페퍼를 제작한 소프트뱅크의 CEO 마사요시 손은 

‘인간의 감정을 읽을 수 있는 최초의 로봇’이라고 

페퍼를 소개했는데요.

 

실제로 페퍼는 

프로그램이 입력된 대로 움직이는 것이 아닌 

인간의 감정을 인식해 스스로 대응할 수 있는 

감정엔진을 탑재하고 있습니다. 

 

그래서 페퍼는 인간이 느끼는 기쁨, 

이 프로그램의 VOD 목록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홈페이지EBS 뉴스 | 1TV M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