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재생 중 EBS 무료 서비스의 경우 로그인 하지 않아도 전편을 다시보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EBS 정오 뉴스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뉴스G> 갈릴레오 갈릴레이의 망원경

[EBS 뉴스G]지난 7월 4일 미 항공우주국 나사의 목성 탐사선 ‘주노’가 5년간의 긴 비행 끝에 목성 궤도 진입에 성공했습니다.인류와 목성의 만남은 400여 년 전인 1610년 ‘갈릴레오 갈릴레이’의 관측에서부터 시작되었는데요, 자세한 내용을 오늘 ‘책 밖의 역사’에서 전해드립니다. [VCR]천 년 동안 목성은 그저 하나의 별이었습니다. 하지만 갈릴레오에게는 새로 드러난 진리였습니다.지난 7월 4일 미국 항공우주국 나사의 목성 탐사선 ‘주노’가 목성 궤도 진입에 성공했습니다. 나사가 공개한 이 영상은 6월 12일부터 29일까지 촬영된 것인데요,목성 주위를 도는 4개의 위성은 약 400여 년 전 이탈리아의 천문학자 갈릴레오 갈릴레이에 의해 최초로 발견됐습니다. 갈릴레오 갈릴레이는 1564년 이탈리아 피사에서 태어났습니다. 그는 스물다섯이 되던 해부터 21년간을 피사대학과 파도바 대학에서 수학 교수로 있었는데요,이 시기에 물체의 낙하 실험을 하면서 물리학의 발전에 큰 기여를 했습니다. 1609년, 갈릴레오는 네덜란드에서 망원경이 발명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이 망원경을 개량해서 성능이 한층 뛰어난 그의 첫 망원경을 개발했습니다.그리고 자신이 개발한 망원경으로 천체를 관찰했는데요, 이듬해 1월, 그는 목성 주위를 도는 네 개의 위성을 발견합니다. 뿐만 아니라 달의 표면에 산과 분화구가 있다는 사실과 은하수가 수많은 별로 이루어져있다는 사실도 발견했죠.갈릴레오는 자신의 관측 내용을 곧 발표했지만 이는 당시 과학자들과 신학자들에게 널리 받아들여졌던 아리스토텔레스의 우주관을 반박하는 것이었습니다. 즉, 모든 천체는 지구 주위를 공전한다는 천동설을 반박하고,태양을 중심으로 지구를 포함한 행성들이 회전한다는, 코페르니쿠스의 지동설이 정당하다는 것을 입증했습니다.과학의 혁명, 나아가 인식의 혁명이었죠.1632년.갈릴레오는 코페르니쿠스의 이론에 대한 지지파와 반대파 간의 논쟁을 책으로 출간했는데요,하지만 이 책이 문제가 되어 그는 로마의 종교 재판에 회부됩니다. 종교 재판에서 갈릴레오는 코페르니쿠스의 지동설에 대한 지지를 공개적으로 철회해야 했고 이후 가택에 연금된 채 여생을 마쳤습니다. 그리고 그가 죽은 지 350년이 지난 1992년,교황 요한 바오로 2세는 갈릴레오에 대한 중세 교회 재판이 잘못되었음을 인정했습니다. 목성 탐사선 주노에는 세 개의 작은 레고 조각상들이 실려 있는데요, 목성과 망원경을 들고 있는 갈릴레오 갈릴레이, 진리를 찾는 돋보기를 든 여신 주노, 그리고 번개를 든 주피터입니다. 우리에게 제우스로 더 잘 알려진 주피터는 그리스 로마 신화의 최고신이면서 목성의 영어 이름이기도 한데요, 주피터는 아내인 주노 몰래 도덕적이지 못한 행동을

이 프로그램의 VOD 목록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홈페이지EBS 정오 뉴스 | 1TV 월-금  낮 12시 ~ 낮 12시 10분 MY

VOD 시리즈

TIPVOD 시리즈로 더 알뜰하게 시청하세요!

이전페이지 1 / 10 다음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