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재생 중 EBS 무료 서비스의 경우 로그인 하지 않아도 전편을 다시보실 수 있습니다.

홈페이지EBS 정오 뉴스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서울교육청 "최순실, 딸 고교에 3차례 금품전달 시도"

[EBS정오뉴스] [EBS뉴스G] 갈수록가관입니다.최순실씨는딸정유라씨가다니던학교 교사들에게돈봉투를전달하려했고,담당교사에게폭언도 한것으로서울교육청감사결과드러났습니다. 황대훈기자가전합니다. [리포트] 최순실씨가딸이다니던고교 교장과체육교사등을상대로 돈봉투를세차례주려고했던것으로드러났습니다. 최씨는딸유라씨가 C고1학년에재학중이던지난2012년, 과천의승마경기장에답사를온체육교사에게 “같이식사를해야하는데못했다”며 봉투를주려다거절당한것으로알려졌습니다. 같은해가을무렵에는학부모면담을핑계로 교장실에찾아와교장에게봉투를꺼냈다가 거절당한것으로파악됐습니다. 또딸이3학년이던2014년에는 담임교사의책상에돈봉투를올려놓고갔다가 교사가직접최씨의가방에 봉투를넣어서돌려주기도했습니다. 현재확인된것은 돈을받지않았거나돌려줬다는당사자들의증언뿐이어서 교육청은실제금품을받았는지, 다른사례가있었는지추가확인이필요하다는입장입니다. 인터뷰: 윤오영교육정책국장/서울시교육청 "만약에금품수수의의혹이추가로제기될경우면밀히조사하여 비리사실이확인되면엄중히조치할예정입니다." 의혹이집중제기된 정씨의출결비리에대한내용도확인됐습니다. 정씨가승마국가대표로선발된 고등학교3학년당시에는 수업일수193일중140일을 대회와훈련을이유로결석한것으로확인됐습니다. 고등학교기간전체로확대하면 공결처리된날짜만총230일에달합니다. 그러나정씨의결석을출석인정처리한것에대한 근거서류는모두구비되어있어, 결과적으로졸업을위한법정출석일수는 충족한것으로나타났습니다. 교육청은추가금품수수의혹등을조사하고, 앞으로체육특기자의대회참여,학사관리등에대한 관리를강화하겠다고밝혔습니다. EBS뉴스황대훈입니다.

이 프로그램의 VOD 목록 총 0편

  • 조회된 목록이 없습니다.

0 / 0

홈페이지EBS 정오 뉴스 | 1TV 월-금  낮 12시 ~ 낮 12시 10분 MY

VOD 시리즈

TIPVOD 시리즈로 더 알뜰하게 시청하세요!

이전페이지 1 / 10 다음페이지